자유소통

쓰래기

지세걸 2022.04.11 10:39 Views : 11

IMG_20220411_100611_201.jpg.webp

IMG_20220411_100611_279.jpg.webp

IMG_20220411_100611_352.jpg.webp

  출근하다나면 꼭 모텔 옆을 지나가는데, 이런 쓰래기들이 계속 차 있는것입니다. 전에도 몇번 봤는데 누군가 치우고 나면 금방 다시 꽉찬 모습을 볼수 있습니다. 모텔이 문을 닫았는지 내부장식을 새로 꾸미는지 관리 하는사람이 없는지 지날갈때마다 인상을 찌프리게 됩니다. 제발 쓰래기는 들고 있다가 편의점이나 공공장소에 있는 쓰레기통에 분리배출 합시다.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38 2022년 임인년 국운 SEAGER 2021.08.27 660
37 이마트할인 file 잭스파로우 2021.04.18 350
36 서울 file SEAGER 2021.05.09 290
35 화창한 오월 file SEAGER 2021.05.19 289
34 사회발전 SEAGER 2021.04.27 288
33 조선의 무기 file SEAGER 2021.09.03 258
32 동물원 file SEAGER 2021.09.10 256
31 작두콩 file 잭스파로우 2021.10.08 246
30 코로나와 함께 file SEAGER 2021.11.15 207
29 안드로이드계 폰을 쓰기싫은 이유 file SEAGER 2022.01.18 192
28 包拯[포정] SEAGER 2021.12.31 151
27 file 지세걸 2022.01.19 147
26 克服新冠病毒 file SEAGER 2021.11.15 139
25 애들이 뭔 잘못 file SEAGER 2021.10.27 139
24 어느 거리의 간판 file SEAGER 2021.12.06 136
23 우리집 경비원 SEAGER 2021.12.10 134
22 겨울에 피는꽃 file SEAGER 2021.12.10 131
21 삶은달걀 세로로 깬 국대 악력 클라쓰 [1] 이기상 2021.11.17 131
20 회사 왕따 특징 이기상 2021.12.01 127
19 임 고증 덕에 조상이 국가 유공자였음을 알았다 [1] 이기상 2021.12.01 126